RPM9

경제·사회
HOME > 경제·사회 > 경제일반

네이버 그라폴리오, 일러스트레이션 창작자 글로벌 활동 확대 위한 북미 진출 기반 마련

발행일 : 2018-03-06 16:14:52
네이버 그라폴리오, 일러스트레이션 창작자 글로벌 활동 확대 위한 북미 진출 기반 마련

네이버(대표 한성숙)가 그라폴리오 일러스트레이션 창작자의 북미 진출 기반 마련에 나선다. 네이버는 북미 포트폴리오서비스 기업 ‘WORKBOOK’과 손잡고 ‘일러스트레이션 북미 진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올해로 40주년을 맞이하는 ‘WORKBOOK’은 북미 시장을 기반으로 온, 오프라인 포트폴리오 플랫폼 운영 및 아티스트용 데이터베이스 관리, 비즈니스 컨설팅 등을 제공한다. 현재 ‘WORKBOOK’에는 직접 선정한 1,000여명의 글로벌 일러스트레이터, 포토그래퍼들이 활동 중이다.

오는 4월 5일까지 그라폴리오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일러스트레이터 누구나 자신의 대표작 1점을 업로드하면 참가할 수 있다. 당선자는 ‘WORKBOOK’에서 2만여명의 크리에이티브 업계 관계자 및 마케팅 에이전시, 광고주 등을 상대로 제공되는 2018년도 오프라인 에디션 서적과 글로벌 온라인 일러스트레이션 플랫폼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자신의 작품을 소개하는 기회를 얻게 된다. 이는 7,000달러 상당의 특전이다.

또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창작자는 글로벌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 및 비즈니스 협의 등 북미 시장 진출을 위한 다양한 활동과 더불어 글로벌 일러스트레이터와의 네트워킹 기회 등을 확보하며 글로벌 시장으로 활동 영역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라폴리오 역시 재능있는 창작자를 발굴하는 한편, 북미 시장으로 플랫폼을 다변화하고, ‘WORKBOOK’의 파트너들과 함께 글로벌 비즈니스 협의를 만들어가는 등 창작자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해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함성민 공연&그라폴리오 리더는 “그라폴리오는 ‘파리도서전(2016)’, ‘볼로냐 국제 아동 도서전(2017)’ 등 글로벌 무대를 통해 일러스트레이션 창작자와 글로벌 출판업계 간의 협업 기회를 확대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이번 ‘WORKBOOK’과의 협업을 통해, 역량있는 창작자들이 글로벌 시장에서 재능을 인정받고, 다양한 비즈니스 가능성을 발견해, 실제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소성렬기자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