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라이프
HOME > 라이프

백두산 화산폭발, 발생한다면 어떻게 해야 하나?

발행일 : 2019-04-15 22:42:59

 
백두산 화산폭발 가능성이 제기된 가운데 화산 폭발시 행동 요령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5일 한국지질자원연구원(KIGAM)이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백두산 화산폭발과 관련해 토론회를 개최한 결과 백두산 천지를 중심으로 화산분화 징후가 포착된 것으로 전해졌다.

백두산은 지난 946년 한차례 대분화를 일으킨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학계에서는 당시 백두산에서 남한 전체를 1m 두께로 덮을 정도의 엄청난 분출물이 나온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또한 백두산은 2002∼2005년 사이 천지 부근에서 화산지진이 3,000회 이상 관측된 바 있다.

국민재난안전포털에 따르면 화산 폭발시 행동요령은 다음과 같다. 화산재가 낙하전에는 문이나 창문을 막고 배수구가 막히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낙수받이나 배수관을 지붕의 홈통으로부터 분리해야한다. 또한 만성기관지염이나 폐기종, 천식 환자는 실내에 머무르도록해야한다. 화산재가 낙하중일때에는 불필요하게 실외에 있지 않고, 실외에 있을 경우 자동차나 건물 등으로 신속하게 대피해야한다. 마스크나 손수건, 옷으로 코와 입을 막고 화산재 등에 대한 재난 방송을 청취해야 한다.

한편 백두산의 화산분화 징후가 포착된 만큼 정밀 조사를 진행해야 하고 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미리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박효민 기자 (rpm9en@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