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신차소식

KG 모빌리티, ‘2024 토레스’ 출시

발행일 : 2023-09-11 00:03:03
KG 모빌리티, ‘2024 토레스’ 출시

KG 모빌리티가 상품성을 강화한 ‘2024 토레스’와 함께 스페셜 모델들을 오는 11일 새롭게 선보이고 대대적인 ‘고객 감사 캠페인’을 시행한다.

토레스는 지난해 7월 첫선을 보인 데 이어, 1년여 만에 실속 있는 사양을 기본 추가 적용하고 가격은 인하한 ‘2024 토레스’와 경제성을 앞세운 ‘토레스 밴(VAN)’, ‘토레스 Bi-Fuel(바이퓨얼)’까지 새롭게 선보이고 라인업을 새롭게 구성했다.

또한, 토레스 5만 대 판매를 기념해 5만여 기존 토레스 고객과 약속했던 △스마트 미러링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헤드램프 눈 쌓임 방지 커버 지급 △인포콘 무상서비스 기간 5년 연장(기존 2년) 등 ‘토레스 고객 감사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시행하며, 이를 기념해 특별 제작한 토레스 Limited Black Edition(리미티드 블랙 에디션)도 함께 선보인다.

아이폰 사용자에 대해서는 별도의 미러링 어댑터를 개발하여 지급하며, 새롭게 출시하는 2024 토레스는 모든 사용자의 환경에서 스마트 미러링이 가능하도록 개선하였다.

토레스 고객 감사 캠페인은 오는 9월 11일부터 27일까지 17일간 KG 모빌리티 전국 310여 개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동시 시행하며, 이 기간 입고하는 토레스는 △에어컨/히터 작동상태 및 필터 점검 △엔진오일 누유 점검 및 보충 등 각종 오일상태 점검 △브레이크 상태 점검 △타이어 마모 및 공기압 상태 점검 △부동액 점검 및 보충 등 10개 항목에 대해 무상 점검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2024 토레스는 기존 T5 모델의 기본 사양에 옵션으로 운영하던 △오토 라이트 컨트롤 △우적 감지 와이퍼 △스마트 하이빔 △스마트 미러링 △스마트키 시스템 적용하면서 차량 가격은 기존 2852만원에서 55만원 내린 ▲2797만원이며, T7 트림은 기존 T7 모델에 △동승석 파워 시트 △SUS 도어스커프 △스마트키 2개+디지털 키 △3D 매시 매트 △인포콘 무상서비스 기간 연장(2년→5년) 등을 기본 적용하고도 ▲3174만원으로 가격은 인상하지 않았다.

KG 모빌리티, ‘2024 토레스’ 출시

합리적인 가격과 경제성뿐 아니라 공간 활용성까지 두루 갖춘 토레스 밴(VAN)은 최대 1843ℓ의 적재공간에 300㎏ 중량의 짐을 실을 수 있으며, 운전석 및 동승석 공간과 적재공간 사이에는 리어 뷰 윈도 파티션과 세이프티 바가 설치되어 후방의 시야를 확보하며 안전한 수납이 가능하다.

더불어 △개별소비세 5% 면제 △교육세 면제 △저렴한 세율의 취·등록세(7%→5%) △연간 자동차세 2만8500원으로 용도성에 경제성까지 갖췄다. 판매가격은 ▲TV5 2627만원 ▲TV7 2943만원이다.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토레스 Bi-Fuel(바이퓨얼)은 국내 LPG 차량 중 최고의 출력(165마력)과 토크(27.3㎏·m)의 성능을 발휘하며, 한 번의 주유(가솔린-50ℓ) 및 충전(LPG-58ℓ)으로 1000㎞ 이상 주행이 가능해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다.

KG 모빌리티, ‘2024 토레스’ 출시

커스터마이징으로 운영하는 LPG 바이퓨얼 시스템의 무상 보증 서비스 기간은 경쟁모델을 넘어서는 3년/무제한 ㎞로 운영하고 있으며, 그 외 차체&일반부품과 엔진&구동 전달부품 등의 보증 기간은 5년/10만㎞다. 판매가격은 ▲TL5 3127만원으로 55만원 인하했으며 ▲TL7은 3504만원으로 같다.

KG 모빌리티 서비스사업부 김동국 상무는 “오랜 기간 KG 모빌리티를 믿고 묵묵히 기다려 주신 토레스 고객님께 진심으로 감사하며, 불편함 없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KG 모빌리티 마케팅사업부 김범석 상무는 “상품 가치는 올리고 가격은 내린 ‘2024 토레스’는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라인업 구성을 다양하게 한 것이 특징이다”라며 “기존 T5와 T7 모델 외에도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한 밴(VAN), 경제성을 갖춘 Bi-Fuel(바이퓨얼), 스타일링 및 편의성, 안전성, 가성비까지 강화한 리미티드 블랙 에디션에 이르기까지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라고 설명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