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수입차

폭스바겐, 전 세계에서 판매 증가…신형 티구안 등 ‘인기몰이’

발행일 : 2017-06-12 15:46:30
폭스바겐, 전 세계에서 판매 증가…신형 티구안 등 ‘인기몰이’

폭스바겐 브랜드가 5월 한 달 동안 전 세계 시장에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한 51만3500대를 판매했다. 위르겐 스탁만(Jurgen Stackmann) 폭스바겐 브랜드 이사회 세일즈 부문 총괄은 “지난 5월 대부분의 주요 시장에서 성장세를 보였고, 그 결과 1월부터 5월까지의 누적 판매량은 지난해 동기 수준과 비슷해졌다”며, “특히 아틀라스의 성공적인 론칭을 통해 미국 시장 내 중요한 세그먼트에서의 데뷔를 했으며, 향후 몇 개월 동안 새로운 모델들을 통해 이러한 긍정적인 추진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폭스바겐은 유럽에서 전년 동기 대비 6.7% 상승한 15만8000대를 인도했다. 35.6% 상승한 네덜란드와 10.5% 성장한 프랑스, 그리고 9.9% 상승한 이탈리아가 서유럽 상승세를 견인했으며, 이 시장이 이러한 긍정적인 추세의 주된 원동력이었다.

자국 시장인 독일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6% 상승한 5만800대를 고객에게 인도했다. 신형 티구안의 인기는 여전했으며, 모든 폭스바겐 모델의 판매량이 상승했다.

중부 및 동유럽 지역에서는 22.7% 증가한 2만2900대를 고객에게 인도했다. 27.9% 증가한 러시아가 상승세를 이끌었으며, 최근 론칭한 신형 티구안은 현지에서 생산된 모델로 판매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미국 내 차량 판매 역시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한 3만대를 기록했다. 테네시주 채터누가 공장에서 생산되는 대형 SUV 신형 아틀라스는 5월 중순부터 판매됐음에도 불구하고 1600대가 판매됐다. 이로써 폭스바겐은 미국 시장에서 향후의 핵심 세그먼트의 성공적인 데뷔를 마쳤다.

남미 시장의 성장세 역시 지속되고 있다. 전년 동기 대비 14.7% 증가한 3만5000대의 차량이 고객에게 인도되었으며, 1만300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기 대비 27.5% 증가한 아르헨티나가 이러한 성장을 이끌었다.

폭스바겐 브랜드는 가장 큰 시장인 중국에서 24만1600대를 고객에게 인도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 증가한 수치로 다시 한 번 높은 증가세를 기록했다. 이는 티구안 라인업 전체와 마고탄의 인기가 지속된 것에 따른 것인데, 티구안은 61% 증가한 2만9100대가, 마고탄은 44% 증가한 1만8800대가 판매됐다. 또한 판매 두 달 만에 5000명 넘는 고객이 새로운 SUV 모델인 테라몬트를 선택했으며 폭스바겐 SUV 모델의 인기를 이어갔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